즐겨찾기+ 최종편집:2020-02-25 오후 09:53:4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
전체기사
커뮤니티
공지사항
 
뉴스 > 자치행정
경북도, 병목지점·교통사고 잦은 도로 개선한다
하양 동서교차로∼영천 금호 교대 6차로확장 등
국토부, 6단계 기본계획에 91개소 3782억 반영
경상투데이 기자 / lsh9700@naver.com입력 : 2020년 01월 16일(목) 18:41

 경북도는 국도상 교통지체 및 정체구간과 교통사고 다발지역에 대한 구조개선을 위해 국토교통부에서 수립한 국도 병목지점개선·위험도로 개선 6단계(2018∼2022년) 기본계획 변경에 위험도로구조개선, 교차로 개선, 병목구간 도로 확장 등 도내 91개소 3782억원이 반영됐다고 밝혔다.

 병목지점개선 및 위험도로 개선은 단기간에 소규모 예산을 투자해 도로 병목 및 위험도로 구간을 개선함으로써 교통흐름을 개선하고 사고방지를 도모하기 위해 추진되는 사업으로 1993년부터 5개년 단위로 추진돼 현재 6단계(2018∼2022년)사업이 추진중에 있다. 이번 기본계획 변경은 주변지역 개발 등으로 인한 유발교통량 변화 등 여건변화를 반영해 변경 수립됐다.

 주요내용으로는 위험도로개선 49개소 1973억원, 병목지점개선 42개소 1809억원 등 전체 91개소 3782억원으로 이는 당초 61개소 1820억원과 비교해 30개소 1962억원이 증가했다.

 특히 이번 기본계획 변경에 포함된 경산시 하양읍 동서교차로에서 영천시 금호읍 교대사거리 구간 6차로 확장사업은(L= 3.7km, 총 사업비 250억원)은 차로수 축소로 인해 평소 차량이 정체되는 심각한 병목현상이 발생되는 구간으로 이를 해소하기 위해 국도·국지도건설 5개년 계획 반영 건의 등 다각도로 노력한 결과 이번 국도 병목지점 6단계 기본계획(변경)에 반영 되는 큰 성과를 거뒀다.

 또한 국도20호선 청도군 청도읍 원정리 대남교차로 ∼ 범곡네거리구간(L=1.0km, 총 사업비 150억원)이 이번 기본계획에 추가 반영됐으며, 현재 단구간 확장사업으로 추진중에 있는 청도읍 모강교차로∼대남교차로구간(L= 1.1km, 총 사업비 200억원)과 연계해 추진될 예정이며, 지역 국회의원과 긴밀한 협조를 통해 금년도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비 4억원이 확보돼 2022년 완료예정으로 사업이 추진되고 있다.

 이외에도 대구시계(신서혁신도시)에서 경일대학교구간 국도4호선 L= 4.8km구간(총사업비 200억원) 6차로 확장사업도 이번 기본계획 변경에 후보사업으로 반영됐으며, 향후 국토교통부 투자우선순위 및 예산여건에 따라 추진예정이다.

 도에서 관리하고 있는 위임국도인 국도59호선 상주 낙동∼의성 다인구간 L= 7.2km구간(총 사업비 288억원)도 이번 위험도로개선 6단계 기본계획 변경에 포함됐다고 밝혔다.

 국도59호선 상주 낙동∼의성 다인구간은 노폭이 협소하고 선형불량, 급경사구간으로 돼 있어 평소 농기계사고 등 교통사고 발생으로 도로개량이 시급한 곳으로 2016년부터 수차례에 걸쳐 국토교통부에 국도·국지도 5개년 계획 반영을 건의했으나 경제성(B/C) 부족으로 미반영 돼, 국토교통부 관련부서 방문건의 등 적극적인 사업설명을 통한 발빠른 대응으로 금번 위험도로개선 6단계 기본계획(변경)에 반영되는 성과를 거뒀다.

 또한 관련부서에 본사업의 시급성과 당위성을 끈질기게 설득하고, 도 예산부서와 지역 국회의원과 긴밀한 협조 및 공동대응으로 금년도에 기본 및 실시설계 사업비 4억원를 확보해 2021년부터 본격적인 사업추진이 이뤄질 예정이다.

 이철우 지사는 "그동안 국도상 상습정체구간 및 교통사고 잦은구간에 대해 국토교통부에 수차례 방문 건의하는 등 적극적인 행보로, 이번 국토교통부의 '위험도로·병목지점 개선 6단계 기본계획(변경)'에 많은 사업이 반영됐으며, 추가 반영된 병목지점과 위험도로개선 사업이 조기에 완료될 수 있도록 지역국회의원과 공조해 많은 예산을 확보하도록 노력하겠다"고 말했다.

 신용진 기자syj-0305@hanmail.net

경상투데이 기자  lsh9700@naver.com
- Copyrights ⓒ경상투데이.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-
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
 
이전 페이지로
실시간 많이본 뉴스  
한국당 함슬옹, A 후보와 오해 해소
영주보건관계자 "자가격리가 더 효..
김석기 의원 '컷오프냐 경선이냐' ..
천년고도 경주, 이번엔 어떤 전문가..
더 날카로워질 공심위 칼날
'코리아코로나'로 둔갑된 '우한코로..
진정한 정치인과 기회주의 정치꾼
"신라왕경특별법 사기다 vs 아니다"
영주시 미온적 대책에 시민들 불안
심상정 '경주 새 희망' 권영국 후보..
최신뉴스
경주콜라텍협회, 자발적 임시휴업  
경주, 식품접객업소 등 위생수준 ..  
경주 "코로나19 확산방지, 적극 동..  
경주, 체납세 징수 '열의 활활'… ..  
경주, 코로나19 관련 가짜뉴스 확..  
청송,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 '..  
문경, 감염 취약계층 보호 '팔 걷..  
안동, 쾌적한 대기환경 조성 '적극..  
안동시 선수단, 전국동계체전서 '..  
김천, 발빠른 대처로 '코로나 확산..  
미세먼지로부터 안전한 '녹색 의성..  
대구시, 文 대통령에 "병상 1000개..  
대구로 달려간 文… "국무총리 상..  
'코리아코로나'로 둔갑된 '우한코..  
겨울철 화목보일러 안전하게 사용..  

회사소개 윤리강령 편집규약 조직 및 연락처 구독신청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고충처리 청소년보호정책
상호: 경상투데이 / 사업자등록번호: 505-81-77468/ 주소: 경주시 양정로235(동천동) 덕양빌딩 8층 / 등록일 : 2013년 12월 30일 / 발행인.편집인: 이승협
mail: gst3000@naver.com / Tel: 054-748-0070 / Fax : 054-748-3663 /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: 경북아00287 / 청소년보호책임자 : 황은솔(편집부장)
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